조리아 졸이다 맞춤법에 관해 설명하고 있다.

조리다 졸이다 맞는 표현은? 맞춤법 헷갈릴 때

메추리알장조림을 하려고 한창 준비하는데 갑자기 간장을 ‘조리다’인지 ‘졸이다’인지 맞춤법이 헷갈리는 거예요. ‘설거지’인지 ‘설겆이’인지 헷갈리던 때처럼 혼자 푹 웃음이 났는데요. 맞는 표현은 무엇인지 알아볼게요. 참고로 국립국어원에 의하면, 과거 ‘설겆이’란 단어가 쓰이기도 …

맞춤법 낫다와 낳다, 났다의 단어를 구분하는 법

낫다 낳다 났다, 나아서 낳아서 구분하는 법

지인에게 몸이 안 좋다고 했더니 “빨리 낳아”라고 답장을 받았어요. 이런 경우 알을 낳을 수도, 계획에 없던 아이를 낳을 수도 없는데 어쩌죠. 헤헤헤. ‘낫다, 낳다, 나아서, 낳아서’가 헷갈릴 때 이를 구분하는 …

맞춤법 '되 돼', '되요 돼요' 1초만에 구분하는 방법.

되 돼 되요 돼요 1초 만에 구분하는 법 (해요 하요)

서울대 출신 지인이 ’되‘와 ’돼‘는 ‘하’와 ‘해’로 기억하면 된다고 한 말이 생각났어요. 정말 ‘되요‘와 ’돼요‘ 맞춤법이 헷갈릴 때는 1초만에 구분하는 방법이 바로 이것이더라고요. 다양한 활용 문장을 보면서 이해해 보겠습니다. 자주 …

동사무소, 주민센터, 행정복지센터로 이어지는 표기변화에 대한 문제제기를 하고 있다.

동사무소 주민센터 행정복지센터 무엇이 문제?

‘주민센터’, ‘행정복지센터’ 이 단어를 보면 뭔가 이상하고 어색합니다. 대한민국 국민들이 행정업무를 위해 찾는 곳인데, 간판은 우리말과 영어가 섞인 해괴한 형태로 얼굴을 들고 있기 때문입니다. < 목차 > 1. 동사무소 주민센터 …

자주 헷갈리는 '희한하다'와 '희안하다'에 관한 이야기

희한하다, 희안하다? 올바른 맞춤법 표기

알던 단어도 어느 순간 혼이 쏙 나간 것처럼 낯설게 느껴지는 건 왜일까요. 매우 드물거나 신기한 느낌을 경험할 때 표현하는 단어 ‘희한하다’가 꼭 그래요. 우리 말에 ‘희안하다’라는 말은 없다는데요. 희한한 인생경험과 …

비에 관한 순우리말 '잠비'와 '자드락비'에 관한 뜻

비에 관한 순우리말, 잠비와 자드락비 뜻

여름은 이 계절만의 향기로운 매력이 있지요. 그 중 하나로 비를 빼놓을 수 없습니다. 비에 관한 순우리말 단어가 참 많은데요. 여름에만 내리는 비는 ‘잠비’라고 해요. 그렇다면 자드락비는 뭘까요? < 목차 > …